오열 라이브 방송 후 걱정하는 팬들에게 '사과문' 남긴 남태현

인사이트Instagram 'souththth'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밴드 사우스클럽 남태현이 팬들을 위한 사과문을 남겼다.


지난 12일 남태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동안 걱정하게 해서 미안하다.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다"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남태현은 "봄이 끝나기 전 남태현과 사우스클럽의 최선의 음악으로 인사드리겠다. 조금 더 건강하게 작업하겠다"고 다짐하기도 했다.


이어서 그는 "숨 막히지 않게 많이 사랑하고 아껴가면서 노력하겠다. 항상 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사람들 고맙다"고 응원하는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끝을 맺었다.


인사이트Instagram 'souththth'


앞서 남태현은 최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도중 심적으로 불안정한 모습을 그대로 표출해 팬들을 걱정하게 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측은 "남태현이 최근 앨범과 공연 준비를 하면서 스트레스를 크게 받았던 상황일 뿐 건강에 이상은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 다음은 남태현이 인스타그램에 남긴 글 전문이다.


며칠동안 걱정하게 해서 미안해요.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어요.


봄이 끝나기 전 남태현과 사우스클럽의 최선의 음악으로 인사드릴게요! 


그리고 조금 더 건강하게 작업할게요.


숨막히지 않게 많이 사랑하고 아껴가면서 노력할게요. 


항상 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사람들 고마워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