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6일) 발생한 '우한 폐렴' 추가 확진자 4명 중 3명은 가족·접촉자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추가 확진자 4명 가운데 3명은 가족·밀접 접촉자에게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6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우한 폐렴의 새 확진자가 4명 발생했다고 밝히면서 이 중 3명은 앞서 발생한 확진자의 가족이거나 밀접 접촉자라고 전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확진된 20번째 환자(41)는 15번째 환자(43)의 가족이다. 5일 자가격리 중 시행한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국군수도병원에 격리됐다.


22번째 환자(46) 역시 16번째 확진자(42)의 가족이다. 자가격리 상태였으며 이날 시행한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돼 조선대병원에 격리됐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16번째 확진자는 지난달 태국 여행 후 귀국했으며 함께 여행한 딸이 전날 확진(18번 환자) 판정을 받았다.


15번째 환자는 중국에 있는 우한국제패션센터 내 한국관인 '더 플레이스'에서 근무하거나 방문한 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1번째 환자는 6번째 환자의 접촉자로 20번째 환자와 마찬가지로 5일 자가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에서 확진자로 확인됐다. 서울대병원 격리병상에 입원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6번째 환자는 3번째 환자(54)와 식사를 함께한 사이다.


23번째 환자(58)는 지난달 23일 관광 목적으로 국내 입국했다. 보건소 조사에서 발열이 확인돼 검사를 시행했으며 이날 양성으로 확인돼 국가지정격리병상으로 입원할 예정이다.


보건당국은 새로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들에 대한 역학조사를 시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