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째 연애 중인데도 매일 밤 '사랑 고백' 편지 보내고 잠드는 쭝아

인사이트Facebook 'SoJoongCouple'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취미도, 성격도, 외모도 모두 다른 한 남자와 한 여자가 만났다.


이들은 서로를 배려하고 이해하며 알콩달콩 사랑하기 시작했다. 


그 시간은 무려 8년. 작은 소문에도 흔들리는 법이 없고, 단단한 신뢰 관계를 보이며 안정된 사랑을 하는 이들.


오랜 시간에도 서로의 소중함을 잊지 않으며 알콩달콩 연애하는 '쏘야쭝아' 커플이 최근 애정 넘치는 사연을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SoJoongCouple'


지난 2일 커플 유튜브를 운영 중인 '쏘야쭝아' 커플의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는 '남자친구가 예쁘게 보이는 사랑스러운 행동들'이라는 제목으로 여러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기념일이 아닌데도 꽃다발 선물하는 쭝아(조중우)의 모습부터 장문의 사랑 고백 카카오톡 메시지 등이 담겼다.


또 툭 던지듯 했던 말을 기억해서 몰래 메모장에 적고 선물을 해줄 때, 아주 심하게 아픈 것도 아닌데 그 누구보다 걱정하며 신경 써줄 때 행복하다는 쏘야(신소현)의 이야기가 포함돼 있었다.


평소에는 '멍뭉미' 넘치는 모습이다가 가끔 '상남자'로 변신했을 때, 매일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쳐다봐줄 때도 설렌다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SoJoongCouple'


신소현은 먹고 싶은 음식을 뚝딱 만들어 줄 때, 무엇보다 3,000일이 넘는 시간 동안 한결같이 사랑해줄 때 남자친구가 사랑스럽다고 덧붙였다.


8년이라는 긴 시간을 함께 보낸 두 사람이지만 변함없이 알콩달콩 사랑하는 이들의 모습이 부러움을 자아낸다.


당신 또한 여자친구와 오랜 기간 달달한 연애를 꿈꾸고 있다면 쭝아처럼 행동해보는 게 어떨까.


가장 중요한 건 서로를 믿고 배려하며 솔직하게 표현하는 것이다. 당신 또한 이들처럼 보기만 해도 꿀이 뚝뚝 떨어지는 달콤한 연애를 하길 바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SoJoongCoupl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