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은 세계 최고그룹"···미국판 '복면가왕' 러브콜 받은 '월클' 지민

인사이트MBC '복면가왕'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방탄소년단 지민이 미국판 '복면가왕'에 러브콜을 받았다.


2일 미국 매체 스타일캐스터는 "'복면가왕'에 꼭 출연해야 하는 10명의 셀럽"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올렸다.


해당 기사에서 지민은 10명의 셀럽 중 한 명으로 이름이 꼽혔다.


매체는 "몇 달 전부터 '복면가왕'에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출연한다는 설이 나돌았다"며 "이제 한 명이 마스크를 쓸 때가 됐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YouTube 'jamjam park'


특히 지민을 선정한 이유에 대해서는 "가창력이 뛰어나고 보컬이 부드럽다"고 그를 극찬했다.


그러면서 매체는 "방탄소년단이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보이밴드라 출연이 어렵겠지만, 절대 안 된다고 하지 마라"라고 말해 방탄소년단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MBC '복면가왕'의 판권을 수입한 미국판 '복면가왕'은 지난 2019년 초부터 방송되며 인기를 끌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미국판 '복면가왕' 방송에 앞서 축전을 보내기도 했다.


연일 바쁜 행보를 보이고 있지만 방탄소년단이 미국 매체의 뜨거운 러브콜을 받고 있는 만큼 과연 미국판 '복면가왕'에 출연할지 기대를 모은다.


인사이트YouTube 'MBCentertainmen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