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름 돋는 '몰카' 찍힌 창모가 엄청 화나 인스타에 올린 저격 글

인사이트Instagram 'changmo_'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인기 래퍼 창모가 자신을 몰래 촬영한 이에게 저격글을 남겨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2일 창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사진과 함께 짧은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게시물에서 창모는 '도촬'(몰래 사진을 찍는 행위)에 관한 불쾌감을 표출했다.


그는 "하 다 좋은데 도촬은 하지 맙시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Instagram 'changmo_'


창모는 몰래 자신을 촬영한 이에게 "그냥 말을 거세요. 사진 찍자고"라며 화난 심경을 내비쳤다.


이어 창모는 "옆에서 도촬은 좀 아니지 않습니까?"라고 당부 메시지를 남겨 눈길을 모았다.


자신에게 한마디 말도 없이 옆에서 몰래 사진을 촬영한 팬에게 아쉬운 마음을 드러낸 창모에 누리꾼 역시 인상을 찌푸렸다.


인사이트일리네어 레코즈


게시물을 접한 팬들은 "도촬을 왜 하는 거야", "범죄인데 그걸 모르나", "안 찍어주는 것도 아닌데 왜 도촬을 하지" 등의 메시지로 편치 않은 심경을 드러냈다.


한편 창모가 자신을 몰래 찍은 이를 저격한 해당 게시물은 현재 삭제된 상태이다.


창모는 최근 첫 정규앨범 '보이후드'(Boyhood)를 발매, 타이틀곡 '메테오'(METEOR)로 음원 차트에서 1위를 하는 등 활발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