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올해 군대 공무원 역대 최대로 5200명 채용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국방부가 청장년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겠다는 약속을 지킨다.


30일 국방부는 역대 최대 규모 군무원 5200여명을 올해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무원은 군에서 군인과 함께 기술·연구 예비전력관리 또는 행정관리 분야 업무를 수행하는 국가공무원이다.


국방부에 따르면 채용되는 인원은 공개채용 3천120명, 경력 채용 1천40명, 임기제 채용 1천40명이다.


인사이트군무원 합동임용식 / 뉴스1


공채 등 세부 인원은 변동이 가능하며 4월에 확정될 전망이다.


앞서 국방부는 지난해 군무원 4천372명을 채용했다. 이는 2018년(1천114명)에 비했을 때도 392% 증가한 수치다.


국방부는 '국방개혁 2.0' 추진에 따라 비전투 분야 군인 직위를 민간 인력으로 대체 중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국방부는 채용유형별 채용공고 시기가 되면 '군무원 채용'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고할 예정이다.


우수 인재 선발과 취업 준비 수험생의 편의를 위해 채용 유형별로 일정은 분리되며, 격오지 소재 등으로 지원자가 없어 장기간 공석인 직위는 필기시험 없이 경력 채용한다.


국방부 관계자는 "군에서 군무원의 중요도와 역할이 커지고 있다"며 "취업준비생들이 군무원에 많은 관심을 갖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