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나이 '22살' 되고 세젤예 된 '에이프릴' 이나은의 넘사벽 근황

인사이트사진 제공 = 페리페라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에이프릴 이나은이 화려한 외모로 남성 팬의 마음에 불을 지피며 '화보 여신'에 등극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상에서는 페리페라 화보에 등장한 이나은(22)의 모습이 이목을 모으고 있다.


이나은은 새로 찍은 화보에서 눈부신 미모를 과시하며 우월한 미모를 뽐내고 있다.


이나은은 아름다움이 돋보여야 하는 뷰티 브랜드 모델의 진수를 보여줬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페리페라


조막만 한 얼굴에 잡티라곤 찾아볼 수 없는 뽀얀 피부를 자랑하는 이나은은 절로 감탄을 내뱉게 했다.


그림 같은 이목구비를 소유한 이나은은 다양한 헤어스타일을 찰떡같이 소화한 모습으로 보는 이의 심장을 두드렸다.


화려한 화장부터 일상에서 할 수 있는 옅은 화장을 소화한 이나은은 청순하면서도 걸크러시한 매력을 동시에 발산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페리페라


심지어 카메라 렌즈 가까이에서 촬영한 사진에서조차 이나은은 굴욕이라곤 없는 비주얼을 과시해 눈길을 뗄 수 없게 했다.


사랑스러움, 그 자체인 이나은의 페리페라 화보를 하단 사진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이나은이 속한 에이프릴은 최근 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에 출연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페리페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