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름대회 나갔다가 덩칫값 못하고 1초 만에 바닥에 '내팽개쳐진' 펭수

인사이트YouTube 'samsamstory'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펭수가 씨름대회에 나갔다가 그대로 땅바닥에 내동댕이 쳐지는 굴욕을 당했다.


지난 15일 정관장 유튜브 채널 'samsamstory'에는 펭수의 첫 광고 촬영 현장 모습이 담겼다.


해당 영상에서 고향을 그리워하던 펭수는 고향에 갈 수 있는 항공권을 얻기 위해 제기차기 등 온갖 도전을 했다.


펭수는 샅바를 매고 씨름대회에도 참가했다.


인사이트YouTube 'samsamstory'


의기양양하게 입장한 펭수는 상대 선수의 샅바를 잡았다.


그러나 경기가 시작되자마자 펭수는 상대방에 의해 그대로 땅바닥에 내동댕이쳐지고 말았다.


펭수는 충격을 받은 듯 그대로 땅바닥에 누워 한동안 멍을 때렸다.


인사이트YouTube 'samsamstory'


일어서고 난 뒤 펭수는 모래판 밖에서 뒤를 돌아 흐느꼈다.


하지만 펭수는 요들송 대회 등에 참가하며 항공권을 얻기 위한 의지를 보였고 마침내 남극에 있는 부모님을 만날 수 있었다.


씨름에 참가해 내팽개쳐지는 등 부모님을 뵙게 위해 온갖 고초를 겪은 펭수의 영상을 하단에서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samsamstory'


※ 관련 영상은 41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YouTube 'samsamstory'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