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떡볶이 덕후들이 제발 정식 메뉴로 출시해달라고 요청하는 '엽떡 볶음밥'

인사이트Instagram 'byeol_o0o'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기승전 볶음밥'으로 통하는 우리. 모든 음식의 화려한 마무리는 누가 뭐래도 볶음밥이 분명하다.


볶음밥은 특히 강한 불에 꾹꾹 눌러 살짝 태워 바싹하게 익혀준 다음 벅벅 긁어먹는 게 찐 묘미라고 할 수 있다.


어떤 소스에 비벼 먹어도 볶음밥은 맛이 없을 수가 없는데 그중에서도 덕후들이 정식 메뉴로 출시해달라고 애원할 만큼 맛있는 볶음밥 조합을 소개한다.


바로 마성의 중독성으로 탄탄한 덕후 층을 자랑하는 '엽기 떡볶이 볶음밥'이다.


인사이트Instagram 'wkqhswndml'


먹고 남은 엽떡에 고슬고슬한 밥을 쓱쓱 비벼 프라이팬에 익혀주고 꾹꾹 눌러준 다음 취향에 따라 김 가루나 모짜렐라 치즈를 얹어주면 완성이다.


엽기 떡볶이의 시그니처인 탱글탱글한 소시지나 푸짐한 떡, 당면까지 같이 먹으면 밥알과 어우러지면서 재미있는 식감을 만들어낸다.


또한 살짝 눌어붙은 누룽지 부분이 바삭바삭 씹히며 고소하게 입안에 퍼진다.


볶음밥에 스며든 매콤하고 중독적인 맛은 계속해서 손이 가게 만들어 입안에 와구 넣다 보면 금방 든든하고 알차게 배가 불러온다는 후문이다.


인사이트Instagram 'bobjusaeyo_04'


맛있는 엽떡 볶음밥에 시원한 맥주 한 잔이면 오늘의 피로도 금방 씻겨 내려가 스트레스까지 해소되는 것을 느낄 테다.


오늘 저녁, 다 먹을 예정이었던 엽떡을 조금 남겨 '엽떡 볶음밥'으로 화려하게 대미를 장식해 보면 어떨까.


어쩌면 당신도 매콤하고 중독적인 엽떱 볶음밥에 푹 빠져 정식 메뉴로 출시되길 간절히 바랄지도 모른다.


인사이트Instagram 'moozza__


인사이트Instagram 'h_ju_yori


인사이트Instagram 'pig____pig____pig'


인사이트Instagram 'szsasz'


인사이트Instagram 'chu_422'


인사이트Instagram 'limlimlo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