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즈보다 고소하고 쫀득해 우유랑 먹으면 '찰떡궁합'이라는 '에어프라이어 15분 인절미'

인사이트Instagram 'grace_90317'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추운 날씨 때문인지 어딘가 모르게 울적하고 기운이 없는가.


이럴 땐 속도 든든해지고 기분도 달달해지는 간식이 당긴다.


추운 겨울 호호 불어가며 먹으면 군고구마보다 맛있다는 인절미 구이를 소개한다.


최근 '먹짱'들 사이에서는 에어프라이어에 구워 먹는 인절미가 인기를 끌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race_90317'


인절미 구이 간식을 먹는 방법은 아주 간단하다. 굳어버린 인절미를 에어프라이어에 넣고 180도에 15분만 돌려주면 된다.


치즈처럼 쭉 늘어나는 인절미를 달콤한 꿀에 콕 찍어 먹으면 정말 맛있다.


에어프라이어에 조리하면 다른 기구로 데웠을 때보다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쫀득한 인절미를 맛볼 수 있다.


손대면 금방이라도 녹을 것 같은 비주얼을 한 구운 인절미는 특유의 꼬순내를 뿜으며 코끝을 찌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usu.vv'


부드러운 떡과 함께 씹히는 바삭한 콩가루, 달달한 꿀의 조합은 환상적인 식감과 맛을 자랑한다고.


먹을수록 달콤함이 입맛을 돋우어 기분까지 좋아진다는 후문이다.


에어프라이어에 구운 인절미를 우유와 함께 맛보면 한 끼 식사 대용으로도 훌륭하다.


올겨울 방구석 간식으로 귤, 고구마 말고 색다른 음식을 찾고 있었다면 에어프라이어 인절미를 강추한다.


인사이트Instagram 'knhkjh84'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