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맞는 폰 케이스 대충 끼고 다니는 '쏘쿨' 손담비의 더 충격적인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xodambi'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팬에게 선물 받은 핸드폰 케이스를 인증했다.


20일 손담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제 핸드폰 케이스를 보시고 마음이 많이 아프셨는지 이 예쁜 케이스를 10개나 보내주셨어요. 너무너무 감사드립... 응?"이라는 게시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손담비는 선물 받은 핸드폰 케이스를 들고 밝게 웃고 있다.


이어 공개된 사진에는 선물 받은 핸드폰 케이스를 장착한 손담비의 핸드폰이 담겼다.


인사이트Instagram 'xodambi'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팬은 맞지 않는 케이스를 장착한 손담비가 안타까워 선물한 것으로 보이지만, 이 역시 사이즈가 달라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손담비는 "내 팔자인 걸로"라고 덧붙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은 "이게 뭐야", "팬도 웃기네", "일상이 향미 그 자체"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손담비는 지난 10일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최신 핸드폰에 구형 케이스를 끼우는 등 털털하고 꾸밈없는 일상을 공개했다.


방송 직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는 "대충 살자. 맞지도 않는 핸드폰 케이스 끼워놓는 손담비처럼"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오며 누리꾼 사이에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xodambi'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