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크맨' 첫등장부터 쎈 워딩으로 '잡것'들 마음 사로잡은 새멤버 김민아

인사이트YouTube '워크맨-Workman'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인기 유튜브 채널 워크맨 채널에 등장한 기상캐스터 김민아가 남다른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17일 유튜브 채널 '워크맨'에는 ' 왜 이제왔어...? 제작진 당황시킨 역대급 심의빌런의 무박 2일 찜질방 알바 리뷰'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영상에 깜짝 등장한 이는 다름 아닌 JTBC 기상캐스터 김민아였다.


워크맨 제작진은 SBS 사옥 앞에서 그를 인터뷰하며 "SBS에 들어가 보았느냐"고 질문하며 처음부터 저세상(?) 텐션을 보여줬다.


인사이트YouTube '워크맨-Workman'


이날 김민아는 찜질방 아르바이트에 도전했다.


그는 찜질방 아르바이트를 앞두고 "준비할 게 많지 않으냐. 마음가짐이라든가, 옷차림이라든가, 속옷이라든가"라고 말해 모두를 웃게 했다.


엉뚱한 매력을 발산한 그는 시종일관 19금(?) 수위를 넘나들며 남다른 인상을 남겼다.


그는 찜질방 관계자가 "저 주무르기도 바쁘다"고 말하자 "젖을 주물러요?"라고 되묻는가 하면 엉뚱 발랄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시종일관 돌직구를 날리며 털털한 매력을 뽐낸 그의 모습을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YouTube '워크맨-Workman'


YouTube '워크맨-Workma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