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인과의 키 차이로 알아보는 가장 이상적인 '스킨십' 8가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연인과의 스킨십은 연애에 있어서 빠질 수 없는 자연스러운 사랑 표현이다.


그렇다면 연인과 스킨십을 하려면 어느 정도의 키 차이가 가장 이상적일까.


어떤 키 차이는 남자친구의 입술에 뽀뽀할 때 까치발을 서야 하고 또 어떤 키 차이는 바로 눈을 맞추며 뽀뽀를 하기도 한다.


뽀뽀하기 가장 이상적인 키가 아니라고 낙담하지 말자.


키 차이마다 하기 편한 스킨십이 있으니 말이다.


그래서 오늘은 키 차이 별로 가장 편한 이상적인 스킨십을 정리해봤다.


1. 0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요즘에는 남자와 여자가 키가 같은 것을 선호하지 않는 듯하다.


하지만 연인의 키가 같으면 볼 뽀뽀를 하기 딱 좋은 의외의 키라고 한다.


2. 8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파스타'


10cm 차이도 아닌 약간 어중간한 키 차이 8cm는 로맨틱한 스킨십의 정점을 찍는 '눈꺼풀 키스'에 적합한 키 차이라고 한다.


그런가 하면 4cm 차이는 코에 뽀뽀하기 딱 좋은 키라고.


3. 10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N '고품격 짝사랑'


10cm의 키 차이는 서로의 눈을 마주하기 가장 좋은 차이라고 한다.


이에 10cm 차이가 나는 커플은 정서적인 교감을 많이 나눌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한다.


4. 12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연인의 키 차이가 12cm라면 서로의 입술에 키스하기 딱 좋은 키라고 한다.


그래서인지 실제로 12cm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가장 이상적인 키 차이로 꼽기도 한다.


5. 15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화유기'


남자와 여자의 키 차이가 15cm라면 함께 손을 잡고 걸을 때 가장 보기 좋은 키라고 한다.


연인들에 따르면 특히 15cm 차이는 여자가 뒤꿈치를 살짝 들고 까치발을 한 채 키스하는 영화 속 로맨틱한 장면을 연출할 수 있다고.


6. 22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그녀는 예뻤다'


20cm 이상 키 차이가 나는 22cm의 키 차이는 연인들의 말에 따르면 밤에 사랑을 나누기 가장 좋은 키 차이라고 한다.


그런가 하면 20cm 차이는 일명 '3단 키스'라고 불리는 이마·코·입술을 차례로 키스하기 적절한 키라고 전해진다.


7. 25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힘쎈여자 도봉순'


많은 여성들이 가장 '심쿵'하는 스킨십으로 꼽는 '백허그'.


25cm 키 차이는 이런 백허그를 하기에 가장 이상적인 키 차이라고.


남자친구가 뒤에서 안으면 그의 가슴에 쏙 들어와 안기는 정도라고 한다.


8. 32cm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아홉수 소년'


32cm 키 차이는 간혹 "너무 키 차이가 심한 거 아냐?"라고 생각하는 이들도 많다.


하지만 32cm 차이는 의외로 많은 남녀가 원하는 키 차이이기도 하다.


가장 포옹하기 좋은 키로 꼽히기 때문이다.


여자친구가 안기면 품에 쏙 안긴다고 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