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뜬금없는 외모 지적 악플 박제한 최유정

인사이트Instagram 'dbeoddl__'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위키미키 최유정이 악플에 의연하게 대처하는 모습을 보였다. 


17일 최유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악성 댓글을 캡처한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최유정의 사진에 "너무 일반인", "밋밋하게 생겼다" 등의 외모를 평가하는 악성 댓글이 담겼다.


그는 사진과 함께 "관심 가져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감사드리고 그 사랑들이 소중하다는 것도 알기 때문에 보내주시는 DM(다이렉트 메시지) 다 읽고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dbeoddl__'


이어 최유정은 "사랑해주시는 분들이 더 많이 계신다는 것도 알고 있어요. 감사합니다"라고 자신의 심정을 덤덤하게 전했다. 


악성 댓글을 접하고도 차분하게 대처하는 최유정의 모습에 누리꾼은 "어쩌라고 저런 메시지를 보내는 거야 이해가 안 됨", "상처 받지않길", "읽지 마 유정아" 등 안타까움을 표현했다.


한편 최유정은 지난해 10월 건강상의 유로 활동을 중단했다.


현재 위키미키는 최유정을 제외한 7인 체제로 활동 중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dbeoddl__'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