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디카페인 커피' 출시해 국내 커피 시장 공략 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맥도날드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맥도날드가 퀵서비스 레스토랑 업계 최초로 자사의 커피 브랜드인 '맥카페(McCafe)' 메뉴에 디카페인 커피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기존 커피 메뉴에 디카페인 커피를 추가함으로써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혀, 꾸준히 성장하는 국내 커피 시장에서의 입지를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디카페인 커피는 아메리카노, 카페라떼, 카푸치노, 에스프레소 등 고객들이 주로 찾는 대표 메뉴 4종으로 구성되며, 가격은 미디엄 사이즈 기준 1~2천원대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카페인에 민감한 고객이나 커피를 자주 마시는 헤비 드링커, 늦은 오후나 심야에 커피를 즐기고 싶은 고객 등 카페인 섭취를 줄이고자 하는 고객들에게 안성맞춤 선택이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09년 국내에 선보인 맥카페는 100% 아라비카 원두를 사용한 고품질 커피를 1~2천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함으로써 커피의 대중화를 이끌었다는 평을 받는다.


맥도날드 맥카페는 유럽과 미국 등지에서 가장 큰 커피 브랜드 중 하나로 꼽힐 정도이며, 한국에서만 연간 4천만 잔, 1초에 1잔 이상씩 팔릴 정도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