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의 트롤'하는 중국인 비하했다가 '무기한 정지' 당한 '롤' 스트리머 괴물쥐

인사이트YouTube '괴물쥐 유튜브'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트위치 TV 스트리머 겸 유튜버로 활동 중인 '괴물쥐' 장지환이 트위치 TV로부터 무기한 정지를 당했다.


지난 13일 '괴물쥐' 장지환은 자신의 트위치 TV 트게더에 방송 정지를 당했다고 전했다.


그는 "'핵 맞아야 한다' 등 채팅창 분위기가 좋지 않아서 정지를 당했다. 그때 너무 화가 나서 수위를 조절하지 못했다"라며 방송 정지 사유를 전했다.


리그 오브 레전드를 플레이하던 중 한 중국인이 일부러 게임을 망치는 이른바 '트롤'을 했고 이에 괴물쥐가 욕설을 날렸고 이로 인해 정지를 받은 것이었다.


인사이트YouTube '괴물쥐 유튜브'


최근 구독자 30만 명을 돌파하며 상승세를 타던 괴물쥐로서는 발목이 잡힌 것.


이에 괴물쥐는 "일단 파트너 스트리머라 다른 플랫폼으로 갈 수는 없고 트위치 코리아와 트위치 본사에 연락을 보내놨다"며 자신의 상황을 설명했다.


또한 "저도 비하 발언 앞으로 안 할 테니 시청자분들도 조심해주세요. 죄송합니다"라며 "최근 짜증이랑 욕이 많이 늘어 쉬고 싶다는 생각도 들었다. 푹 쉬고 돌아와서 다시 재밌게 해보겠다"고 사과의 메시지를 전했다.


인사이트'괴물쥐123' 트게더


일단 '무기한 정지'를 받은 괴물쥐는 당분간 생방송을 진행하지 못할 예정이다.


유튜브의 경우 따로 촬영을 진행해 영상을 게재할 수 있다. 하지만 생방송 영상을 주로 편집해 올리는 괴물쥐가 유튜브에 다른 영상을 업로드할지는 미지수다.


한편 '괴물쥐' 장지환은 리그 오브 레전드를 전문으로 하는 스트리머 겸 유튜버로 주로 원거리 딜러를 다룬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