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도 안 친한데 조이 '인스타 감성' 배우고 싶어 조용히 팔로우 한 김세정

인사이트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구구단 김세정이 레드벨벳 조이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는 걸그룹 구구단의 김세정이 출연해 뛰어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박소현은 유쾌한 분위기 속에 대화를 나누던 도중 김세정에게 "레드벨벳 조이 씨와 친분이 없는데 예뻐서 팔로우를 했다고..."라고 질문했다.


이를 듣고 쑥스러운 표정을 지은 김세정은 이내 "맞다"라고 대답했다.


인사이트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


이에 박소현은 "본인이 보기에 조이씨가 제일 예뻐요? 본인 기준에?"라고 물었고, 김세정은 "사실 예쁜 사람은 많긴 한데 조이님이 인스타를 너무 잘한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보고 배우려고 한다. 사진도 보고 배우고 조이님의 포즈나 예쁜 표정 이런 것도 배우면 좋을 것 같아서 팔로우했다"고 털어놨다.


마지막으로 그는 조이에게 한마디 남겨달라는 김소현의 요청에 "조이님 제가 어쩌다 보니 팔로우까지 하고 있는데 저는 뒤에서 조용히 지켜보고 있겠습니다. 아신다면 '맞팔', '좋아요'..."라며 변함없는 팬심을 드러냈다.


이때 조이에게 영상편지를 전하는 김세정의 모습에선 행복함과 수줍음이 흘러넘쳤다.


조이를 향해 귀여운 팬심을 드러낸 김세정의 모습을 접한 누리꾼들은 "아 너무 귀엽다", "둘 조합 기대된다", "조이가 보면 기분 엄청 좋을 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