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10명 중 8명 "독도는 명백한 일본 고유의 영토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일본인 10명 중 8명이 독도가 일본 고유 영토라고 생각한다는 결과가 나왔다.


지난 6일 일본 교도통신은 18세 이상 일본인 3천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독도 및 센카쿠 열도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를 보도했다.


설문에 따르면 독도에 관심이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63.7%로 지난 2017년 조사보다 4.4% 포인트 상승했다.


연령별로는 젊은 층일수록 독도에 대한 관심이 약한 것으로 드러났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또한 독도에 대한 복수 선택 질의를 종합한 결과 독도에 대해 알고 있다고 답한 응답자의 77.7%가 독도를 일본 영토로 인식하고 있었다.


한국이 경비대원을 상주시키는 등 불법 점거를 계속하고 있다는 선택지를 고른 응답자도 63.5%에 달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9월 26일부터 10월 6일까지 독도를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응답률은 각각 51.5%로 집계됐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설문조사와 관련해 일본 내각관방 담당자는 "교육 관계자와 협력해 계몽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본 정부는 독도가 1905년 다케시마라는 이름으로 시마네현에 편입 고시된 자국 영토이며, 한국이 불법 점거 중이라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


인사이트연합국최고사령관 각서 내용 / 사진 제공 = 사이버독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