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골, 등, 팔뚝"···'타투 뽐뿌' 불러일으키는 한예슬의 세젤예 포인트 타투

인사이트Instagram 'han_ye_seul_'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배우 한예슬의 예쁜 타투 스타일링이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16일 한예슬은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해당 사진에서 이목을 끈 것은 다름 아닌 한예슬의 새로운 타투였다.


가슴골에 새겨진 칼 모양 타투는 그의 퇴폐미와 섹시미를 한껏 돋보이게 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W 코리아


가슴골뿐 아니라 한예슬은 과거에도 자신의 몸에 새긴 타투를 드러내왔다.


한예슬은 오른쪽 팔뚝의 레터링 타투와 왼쪽 손목에 작게 새겨진 세모 모양 타투로 포인트를 줬다.


특히 그는 등 한가운데 동그란 문양의 커다란 타투를 새겨 아름다움을 한껏 뽐냈다.


지난 9월에는 쇄골 부근에 꽃 모양 타투 스티커를 붙인 모습을 공개해 그의 타투 사랑을 보여줬다.


누리꾼은 "비주얼이 예쁘니 어떤 타투든 잘 어울린다", "타투 '뽐뿌' 오게 만드는 대표 연예인" 등 한예슬의 독보적인 타투 스타일에 열광하는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한예슬 is'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han_ye_seul_'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