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00원만 내면 '연어+꼬막 비빔밥'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는 백종원 호텔 조식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치킨 한 마리 가격도 되지 않는 저렴한 가격에 단짠의 조합이 훌륭한 불고기와 입에서 살살 녹는 부드러운 연어, 그리고 요즘 가장 핫한 꼬막 비빔밥까지 무한대로 먹을 수 있는 곳이 있다.


'가성비 끝판왕'이라 불리는 이곳은 바로 백종원의 '호텔 더본'에서 맛볼 수 있는 프리미엄 조식 뷔페 '탐모라'다.


앞서 호텔 더본은 지난 2017년 1월 제주도 서귀포시에 오픈한 이후 깔끔한 인테리어와 부담스럽지 않은 숙박비로 투숙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운영하는 호텔답게 더본에서는 저렴한 가격에 황홀한 맛의 음식들을 마음껏 맛볼 수 있어 이 때문에 일부러 이곳에 투숙하는 이들도 많다는 후문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조식 뷔페 레스토랑 '탐모라'에서는 한식·양식·중식·일식 등의 음식 약 30여 종을 맛볼 수 있다.


다양한 시리얼과 매일 직접 구워내는 폭신한 빵 그리고 소시지, 불고기, 햄, 베이컨 등 취향껏 골라 먹을 수 있는 고기들도 빠질 수 없다.


이뿐만이 아니다 신선한 연어와 쫄깃한 꼬막 비빔밥 그리고 바싹 구워내 더욱더 맛있는 고등어와 '밥도둑' 오징어 젓갈, 시원한 쌀국수도 있다.


뷔페답게 샐러드와 과일, 디저트도 다양하게 제공되며 외식업체 더본코리아가 직접 관리해 음식의 질도 걱정 없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곳에서 조식을 맛본 이들은 다양한 종류도 만족스럽지만, 그보다 맛이 훌륭해 더욱 좋았다고 평한다.


어떤 이들은 "제주도에서만 맛볼 수 있는 게 아쉬워 서울 등 다른 지역에도 운영했으면 좋겠다"라고 희망하기도 했다.


이렇게 화려한 뷔페의 가격은 만 원도 되지 않는, 단돈 9,900원이다. 투숙객이 아니더라도 성인 1만 3천 원, 어린이 1만 원에 마음껏 즐길 수 있다.


이번 겨울 제주도를 방문하게 된다면 더본의 조식 뷔페 탐모라에서 눈과 입이 즐거운 행복한 아침 식사를 해보는 것은 어떨까.


인사이트호텔 더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