쫄깃한 꼬막이 매콤한 소스에 마구마구 버무러져 있는 1,200원짜리 '벌교꼬막 삼각김밥'

인사이트Instagram 'sseung_eater'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쫄깃함이 살아있는 벌교 꼬막을 이제 집 근처에서도 쉽게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지난 1일 CU는 공식 SNS 등을 통해 신상 데이를 맞아 '벌교꼬막 삼각김밥'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벌교꼬막 삼각김밥은 매콤한 꼬막 비빔밥을 삼각김밥 버전으로 만들어 간편하고 든든하게 먹을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먼저 삼각김밥을 반으로 갈라 비주얼을 살펴보면 오동통한 꼬막들이 밥 사이에 콕콕 박혀있다.


인사이트Instagram 'cu_official'


양념과 참기름 등으로 잘 비벼져 있어 윤기가 좔좔 흐르는 모습은 보기만 해도 침을 꿀꺽 삼키게 한다.


기대를 하고 한 입 베어 물면 바삭한 소리와 함께 입안에서 탱탱한 꼬막이 밥과 어우러진다.


씹을수록 고소함이 폭발해 한 개로는 절대 만족하지 못한다는 후기가 자자하다.


삼각김밥을 본 누리꾼들은 "지금 바로 달려간다", "비주얼 장난 아니다", "아 배고파졌어 갑자기"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상상만으로도 군침을 돌게 하는 벌교꼬막 삼각김밥은 1,200원에 만나볼 수 있다.


꼬막 삼각김밥의 맛이 궁금하다면 지금 당장 인근 편의점으로 달려가 보자.


인사이트Instagram 'sseung_eate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