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몬스타엑스 셔누가 유부녀와 '바람폈다'는 제보 DM 공개한 한서희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몬스타엑스 셔누의 사생활을 폭로해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인사이트(좌) Instagram 'hxxsxxhee', (우) Twitter 'OfficialMonstaX'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몬스타엑스 셔누의 사생활을 폭로했다.


31일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와 관련한 사진 두 장을 공개했다.


"다은이가 받은 다렉"이라며 한서희가 공개한 사진에는 그와 동성애 논란이 있던 정다은과 한 제보자가 나눈 대화가 담겨있다.


제보자는 "저도 제 와이프가 셔누씨랑 바람피웠는데 변호사한테 똑같이 답변 받았습니다"라고 언급했다.


인사이트Instagram 'hxxsxxhee'


이어 공개된 제보자와 변호사가 나눈 대화에는 바람을 피웠다는 내용에 관한 셔누 측의 입장이 담겨있었다.


대화에 따르면 변호사는 "셔누씨에게 확인한 바, 교제를 했던 여성이 결혼을 했다는 것도 전혀 몰랐고, 심지어 남자친구가 있었다는 것도 전혀 몰랐다"라고 설명했다.


또 "앞으로 만날 계획이 전혀 없으며 향후 부부의 법적 분쟁에 일체 관여하고 싶지 않다는" 뜻을 전했다.


앞서 같은 팀 멤버 원호는 정다은에게 빌린 돈을 갚지 않았다는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한편, 몬스타엑스 셔누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측은 해당 내용과 관련해 아무런 입장을 내놓지 않은 상태다.


인사이트Instagram 'hxxsxxhee'


인사이트Twitter 'OfficialMonsta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