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비비고 생선요리' 출시 100일 만에 판매량 '100만개' 돌파

인사이트사진 제공 = CJ제일제당


[인사이트] 김천 기자 = CJ제일제당이 구이, 조림 등 비비고 생선요리가 출시 100일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 개를 넘었다고 22일 밝혔다


같은 기간 누적 매출은 40억원으로, 월평균으로 보면 13억원 가량 매출을 올리고 있다. 식품업계에서 한 달 매출 10억원 이상이면 히트상품으로 보는 것을 고려하면, 비비고 생선요리는 인기상품 대열에 안착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비비고 생선요리의 인기 비결은 겉 포장만 살짝 뜯어 전자레인지에 1분~1분 30초만 데우면 갓 조리한 듯한 맛있는 생선요리를 즐길 수 있도록 한 제품력에 있다.


구이는 연기나 냄새 때문에 조리 자체가 꺼려지고, 조림은 난이도가 높고 채소나 양념도 필요해 재료 준비와 조리에 번거로움이 있는데, 이런 고충을 말끔히 해결해주기 때문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CJ제일제당


생선 특유의 비린내를 완벽에 가깝게 제어하고 부드러운 식감과 고소한 맛 품질을 제대로 구현한 점도 인기 요인이다.


맛과 식감을 최대한 보존해 갓 구운 노릇노릇한 구이 품질을 유지해, 특히 아이가 있는 가정에서의 반응이 폭발적이다.


유아기부터 청소년기까지 성장기 어린이에게 많이 먹여야 하는 음식이지만, 조리 불편함, 연기, 냄새 때문에 자주 하기 힘들기 때문이다. 또 생선요리를 좋아하거나 평소 생선요리를 즐겨 먹는 노년층의 구매 빈도도 높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고등어시래기조림, 코다리무조림, 꽁치김치조림 3종으로 출시된 비비고 생선조림은 다양한 연령층의 1~2인 가구에서 인기가 높다. 상온 레토르트 기술력을 기반으로 상온 9개월간 보관이 가능하도록 해, 넉넉하게 사 두었다가 언제든 밥반찬이나 안주로 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국내 수산 HMR 시장은 3개년 평균 30% 이상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고, 우리나라 1인당 수산물 섭취량이 세계 최대 수준인 점을 고려하면 향후 시장 성장 가능성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