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도 그런 계약은 안해"···'불공정 계약' 논란 터져 상욕먹고 있는 턱형

인사이트YouTube '덕자의 전성시대'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BJ 덕자가 유튜브 업로드 중단을 선언한 가운데 BJ 턱형과 불공정 계약이 있었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


지난 20일 정배우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덕자 턱형 불공정계약사건. 30만 덕자채널이 턱형소유로 넘어간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정배우는 로봉순과 통화를 하며 "들리는 얘기로는 5:5 수익 배분이나 편집자 비용이나 직원 월급까지 덕자님이 다 했다는 썰이 있다"라며 말이 안 되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이 같은 의혹에 대해 로봉순은 "악마도 그런 거래는 안 한다"라고 말해 논란을 가중시켰다.


인사이트YouTube '정배우JungTube'


정배우는 "덕자 님이 계약한 회사는 현재 ACCA 에이전시로 유튜버 턱형 님이 대표로 있는 회사"라며 "상호가 변경됐는데 변경되기 전 이름은 블랙리스트였다"고 말했다.


그는 "사실 턱형 님 계약 논란은 몇년 전부터 계속 이어져 왔다"며 "만화가 서영관 님, 유튜버 턱중 님, 이환 님, 최창훈 님, 박종덕 님 등 굉장히 문제가 많았다"고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정 배우는 "현재 구독자 108만 명을 보유한 유튜버 도깨비 역시 턱형의 회사 소속이며, 곧 계약이 끝나는 시점인데 또 사건이 터질 것 같다"라고 우려를 표했다.


앞서 지난 19일 덕자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덕자 전성시대'를 통해 ' 마지막 영상'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을 공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정배우JungTube'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덕자는 "혼자 해결할 수 없는 문제로 당분간 유튜브 활동을 중지한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그는 "아프리카TV에서 잘 지내고 있으니까, 아프리카 생방송이나 다시 보기를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덕자는 "영상 기다리는데 안 나와서 서운했던 분들 너무 죄송하다"며 팬들에게 미안함을 전했다.


갑작스러운 덕자의 활동 중단 선언에 일각에서는 그의 소속사 대표 BJ 턱형과 수익 배분 관련, 불공정 계약이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현재 불거진 논란에 대해 현재까지 턱형은 아무런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대한건아턱형'


YouTube '정배우JungTube'


YouTube '덕자의 전성시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