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사인회서 푹신한 자기 의자 팬한테 양보한 '팬사랑甲' 남자 가수

인사이트Twitter 'eongsewoon_'ㅤ ㅤㅤㅤ ㅤㅤㅤ ㅤㅤㅤ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가수 정세운이 팬들을 위한 세심한 배려를 선보여 시선을 끌었다.


지난 13일 서울 핫트랙스 강남점에서는 정세운의 팬사인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정세운은 니트 조끼에 바바리코트를 매치해 입고 등장해 가을 남성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훈훈한 비주얼만큼이나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건 그의 섬세한 행동이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정세운은 현장에 도착하자마자 무대 한가운데에 놓인 의자 두 개를 유심히 살펴봤다.


본인은 푹신한 쿠션 의자이지만, 팬들의 의자는 나무로만 돼 있어 마음이 불편했던 탓일까.


곧이어 정세운은 담당자를 불러 자신의 의자와 팬들이 앉게 될 의자를 바꾸기 시작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그의 입장에서는 자기를 보러 와준 팬들에게 조금이라도 편안하고 좋은 환경을 제공해주고 싶었을 것이다.


정세운의 넘치는 배려심을 접한 팬들은 "역시 우리 오빠는 다르다", "제대로 반했다", "마음씨 너무 예쁘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정세운은 오는 18일 첫 방송되는 SBS모비딕 '고막메이트'에 출연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인사이트Twitter 'eongsewoon_'ㅤ ㅤㅤ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