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 타는 사람과 함께 가면 '애인' 된다는 '여수밤바다 불꽃축제' 2주 뒤 열린다

인사이트여수밤바다 불꽃 축제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로맨틱함이 팡팡 터지는 '여수밤바다 불꽃 축제'가 2주 뒤 열린다.


썸남·썸녀, 애인과 함께 보면 '사랑'이 더 샘솟을 정도의 아름다움이라고 하니 지금 당장 '여수 여행'을 계획하는 게 좋겠다.


최근 여수시는 오는 26일(토) 오후 7시부터 9시 30분까지 전남 여수시 중앙동 이순신광장과 장군도 앞바다에서 불꽃 쇼를 연다고 밝혔다.


잔잔한 여수밤바다를 보면서 밤하늘에 수놓인 불꽃의 향연을 감상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여수밤바다 불꽃 축제 공식 홈페이지


올해 여수밤바다 불꽃 축제는 오후 7시 낭만 버스킹과 LED 난타 퍼포먼스, 아카펠라 등의 공연으로 시작된다.


이후 오후 8시 30분부터 '여수와 사랑에 빠지다'라는 주제로 불꽃 축제가 펼쳐진다. 사랑에 빠진 연인의 감정을 드라마틱하게 표현한다고 전해졌다.


또 이번 불꽃 축제에는 타워크레인 불꽃과 나비 모형 불꽃 등을 축제에 새롭게 도입해 주제를 부각하고 화려함을 더할 계획이라고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여수밤바다 불꽃 축제 공식 홈페이지


작년보다도 '눈 호강'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화려한 불꽃과 로맨틱한 여수밤바다의 만남.


그 어느 때보다도 사랑스러운 분위기가 '뿜뿜'할 여수밤바다 불꽃 축제에불꽃축제에 방문해 사랑하는 사람과 설렘 가득한 밤을 즐겨보자.


한편 이번 여수밤바다 불꽃 축제는 지난 9월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연기된 바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