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오는 27일 인천-마카오 신규취항 노선 열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스타항공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이스타항공이 오는 27일 인천-마카오 신규 취항을 확정하고 스케줄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이스타항공은 오늘(8일)부터 이스타항공 홈페이지 및 모바일에 마카오 스케줄을 오픈한다.


오는 16일 정저우, 17일 장가계, 19일 하이커우, 29일 화롄, 30일 가오슝 등 하반기 중국, 대만에 이어 27일 마카오까지 신규취항을 통한 본격적인 노선 다변화에 나서게 됐다.


아울러 신규취항 노선에 대한 특가 이벤트도 잇달아 오픈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스타항공은 오는 10일 오전 10시부터 24일까지 신규 취항하는 청주-하이커우, 청주-장가계 노선에 대해 '차이나는 중국 여행' 특가이벤트를 진행한다.


청주-하이커우는 오는 19일부터 27일까지 탑승 가능한 항공권을 편도 총액운임 최저가 91,600원부터 구매 가능하며, 청주-장가계는 오는 17일부터 26일까지 탑승 가능한 항공권을 편도 총액운임 최저가 82,900원부터 예매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