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2 32℃ 서울
  • 28 28℃ 인천
  • 31 31℃ 춘천
  • 23 23℃ 강릉
  • 31 31℃ 수원
  • 30 30℃ 청주
  • 29 29℃ 대전
  • 29 29℃ 전주
  • 25 25℃ 광주
  • 26 26℃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삼도천 가던 장만월 끌고 와(?) '1인 2역' 인터뷰 한 아이유

가수 아이유가 삼도천으로 떠난 '호텔 델루나' 장만월 사장을 끌고 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사이트YouTube '이지금 [IU Official]'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가수 아이유와 '호텔 델루나' 장만월 사장이 만났다.


지난 4일 아아유의 유튜브 채널 '이지금 [IU Official]'에는 '장만월에게 물어봐'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아이유는 리포터 역할의 이지금과 tvN '호텔 델루나' 속 장만월로 분해 1인 2역을 소화했다.


아이유는 "모시기 힘든 분인데 삼도천 걸어가시는 분을 저희가 멱살 잡고 다시 끌고 왔다"고 장만월 사장을 소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이지금 [IU Official]'


장만월은 '호텔 델루나' 속 모습 그대로 시크하고 도도한 분위기였다.


아이유는 장만월에게 생년월일과 띠를 물어봤고 그는 생년월일은 "기억이 안 난다"면서도 "닭띠였던 것 같다"고 답했다.


이에 아이유는 본인도 닭띠라면서 "저희 진짜 많은 바퀴를 굴러서 띠동갑인가 보다"고 능청스럽게 말했다.


이어 아이유는 "자산총액이 얼마나 되시냐"고 물었고 장만월은 "차는 팔아서 많이 없고 요트도 없고 가진 게 별로 없다"고 털어놨다.


인사이트YouTube '이지금 [IU Official]'


또한 장만월은 "환생을 한다면 무엇으로 환생하고 싶냐"는 질문에 "구찬성과 평범한 사랑을 하고 싶다"고 말해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본인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대해서 장만월은 "제가 사람이 아니라 관리를 할 수 없는 상황이다"며 "삼도천으로 떠나기 전에 팔로워가 90만 명 정도였는데 100만 명이 되면 뭐라도 하나 올려야 하지 않을까 한다"고 언급했다.


인터뷰가 끝나자 장만월은 "나 이거 하려고 부른 거야?"라며 "기억에 남는 질문이 하나도 없어"라고 분노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이지금 [IU Official]'


YouTube '이지금 [IU Offici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