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라호텔, 감성 장착한 '추(秋)캉스'로 가을방학 특수잡기 나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신라호텔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개천절과 한글날로 이어지는 징검다리 연휴에 호텔업계가 가족단위 '추(秋)캉스족'을 사로잡기 위해 분주한 모습이다.


제주신라호텔에서는 가을 가족여행을 더 풍성하게 즐길 수 있도록 숲 속 상영관을 콘셉트로 한 '시네마 인 포레스트'를 준비했다고 19일 밝혔다.


제주신라호텔에서 처음 선보이는 '시네마 인 포레스트'는 호텔 정원에 위치한 '캠핑 빌리지'에서 바비큐를 즐기면서 아이들은 애니메이션을 관람할 수 있도록 마련한 프로그램이다.


제주신라호텔에서 즐기는 캠핑은 힘겹게 텐트를 설치해야 하는 수고로움이 없고 새우, 전복, 소고기 등심, 수제 소시지 등 호텔에서 고급 식재료를 준비해줘 가족 고객의 선호도가 높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신라호텔


제주신라호텔은 올 가을 유명 작가들과 자유롭게 담소를 나누는 '어텀 북토크'도 운영한다.


부모들은 깊어가는 가을 밤, 차분한 분위기의 '라운지S'에서 저자와의 대화를 통해 육아로 소홀했던 마음의 양식을 채울 수 있다.


오는 11월 29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부터 1시간 30분 동안 김수현, 나성인, 정여울 등 유명 작가들과 함께 저자의 책과 여행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


한편, '어텀 북토크'의 책갈피 기념품을 제주 골목 책방인 '앙뚜아네트'에 제시하면 도서 20%, 카페 음료 3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