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산적꼬치에 들어가는 단무지..."꿀맛이다VS극혐이다"

인사이트Instagram 'dong__he2'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추석 연휴다. 온 가족이 둘러앉아 맛있는 음식을 먹고 늘어지게 쉬어야 할 타이밍이다. 


갖가지 명절 음식 중 절대 빠질 수 없는 것이 있으니, 바로 너 나 할 것 없이 모두에게 사랑받는 '산적꼬치'다. 


산적꼬치는 자그마한 이쑤시개에 햄, 게맛살, 고기, 버섯, 파 등을 번갈아 꽂아준 후 계란 옷을 입혀 만든다. 


완성하기도 쉽고 먹기도 편해 명절 식탁에 늘 올라오는 베스트 메뉴다. 


인사이트Instagram 'foodfaa 22'


그런데 이 산적꼬치와 관련해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상에서 불거진 논란(?)이 있다. 


바로 산적꼬치에 '단무지'를 넣느냐 마느냐 하는 문제다. 


일부 누리꾼들은 "당연히 단무지가 들어가야지", "단무지 안 넣으면 무슨 맛으로 먹냐" 등 단무지가 꼭 필요하다고 격하게 주장하는 모습이다. 


반면 또 다른 누리꾼들은 "산적꼬치에 단무지 넣는다는 말 처음 들어보는데", "김밥도 아니고 무슨 단무지냐", "친가는 넣고 외가는 안 넣음" 등의 반응을 보인다. 


인사이트Instagram 'johyeyeong2167'


이번 추석에도 어김없이 우리의 식탁에 올라올 산적꼬치. 이 글을 읽는 당신은 단무지가 들어간 꼬치를 먹는가 아니면 단무지가 없는 꼬치를 먹는가. 


지금까지는 아무런 생각 없이 먹었다면 올해만큼은 산적꼬치에 단무지가 있는지 없는지 필히 확인해보도록 하자. 


인사이트Instagram 'lee_byeonggwan83'


인사이트Instagram 'foodfa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