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마 그대로 쪄낸 듯한 맛으로 '달콤고소' 터지는 편의점 신상 고구마빵

인사이트Instagram '__laura.gil'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고구마 밭에서 그대로 튀어나온 듯한 진짜 고구마빵이 등장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자색 고구마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이색 빵의 비주얼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편의점 CU에서 출시한 '고구마빵'이 등장한다.


인사이트Instagram '__laura.gil'


해당 제품은 타원형의 고구마 모형에 보라색 가루가 솔솔 뿌려진 간식빵이다.


비주얼부터 자색 고구마를 연상시키는 모양으로 시선을 압도한다.


빵을 갈라보면 노란색 고구마 앙금이 꽉 차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앙금은 달달하면서도 꾸덕한 질감이 진짜 고구마를 응축해 갈아 넣은 맛이라고 한다.


고구마와 빵피가 이루는 조합은 설명할 필요가 없다.


쫀득하면서도 부드러운 매력이 동시에 팡팡 터져 한 입 먹자마자 순삭을 부른다는 후문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__laura.gil'


고구마빵을 흰 우유와 함께 즐기면 천국의 맛을 느낄 수 있다고 하니 그 맛이 더욱더 궁금해진다.


다양한 매력을 가졌지만 가격은 1500원으로 저렴해 부담 없는 소비가 가능하다.


가을의 풍성함을 담은 CU의 고구마빵과 함께 소소한 행복을 즐겨보는 건 어떨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