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에 '예비군' 끝나는 올해 27살 '군필자' 남자 배우

인사이트유승호 SNS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유승호의 예비군이 곧 끝난다는 소식이다.


21살의 이른 나이에 연기 경력을 뒤로하고 군으로 떠났던 배우 유승호. 그가 어느덧 5년 차 예비군의 끝자락에 다다랐다.


10일 유승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예비군을 떠나는 자신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승호는 늠름한 자태로 군복을 입고 예비군에 참여하기 위해 길을 나서고 있다.


인사이트유승호 SNS


훈련장으로 보이는 곳에서 셀카를 찍는 그의 모습이 여느 대한 건아들과 다를 바 없다.


유승호는 최근 예비군 동원 훈련을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훈훈한 비주얼의 '군필자' 유승호의 모습에 남녀를 가릴 것 없이 "멋있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유승호는 올해 27살로, 지난 2014년에 제대한 바 있다.


인사이트유승호 SN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