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돈 8천원에 '감자전' 푸짐하게 얹어줘 막걸리랑 꿀조합 자랑하는 대구 맛집

인사이트Instagram 'aniseys'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전과 막걸리의 꿀조합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주목하자. 


세상 어디에도 없는 겉바속촉 감자전과 꿀떡꿀떡 넘어가는 막걸리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곳이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대구의 소문난 맛집 '정미네'. 


최근 각종 SNS를 중심으로는 '정미네' 해시태그와 함께 감자전 사진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h_rinnnnnnnn'


일반적으로 우리는 동그랗고 커다란 감자전을 떠올리지만 정미네 감자전은 뭔가 조금 다르다. 


마치 인절미를 평평하게 누른 듯 작고 동그란 비주얼을 자랑한다. 


감자가 얇기보다는 다소 도톰한 편이라 씹는 맛도 좋다. 겉은 노릇노릇 바삭하고 속은 포슬포슬해 술 안주로 딱이다. 


특히 막걸리와 함께 하면 술이 술술 들어가는 최고의 안주가 된다. 


인사이트Instagram 'jiya0924'


정미네 메인 메뉴인 닭불고기, 돼지불고기 등에 버금갈 정도로 인기가 많은 감자전.


게다가 단돈 8천원의 저렴한 가격을 자랑하니 대구에 들를 일이 있다면 잊지 말고 정미네를 찾도록 하자. 


인사이트Instagram 'maestro3280'


인사이트Instagram '2woo___mom'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