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한 장만월 사장님에서 '귀요미'로 돌아와 방콕으로 '포상 휴가' 떠나는 아이유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아이유가 까칠한(?) 장만월에서 벗어나 귀여운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4일 인기리에 종영한 tnN 드라마 '호텔 델루나' 배우들이 포상 휴가차 태국 방콕으로 떠났다.


이날 가수 겸 배우 아이유를 비롯해 이도현, 강미나, 배해선, 피오 등이 함께했다.


그 중에도 호텔 델루나에서 객주 장만월 역으로 열연한 아이유가 단연 눈에 띄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아이유는 베이지색 반팔 티셔츠에 자주색 조끼를 매치하는 독특한 패션을 보여줬다.


자신만의 패션 세계를 가지고 있기로 유명한 아이유다운 모습이었다.


또한 드라마에서와 달리 화장을 연하게 해 귀여움을 더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한편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인 구찬성(여진구 분)이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일어나는 일을 그렸다.


달달하면서도 애틋한 스토리로 많은 사랑을 받고 종영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