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주연의 '호텔델루나2' 나오는거 아니냐"라는 소문에 바로 '부인'한 홍자매 작가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지난 1일 많은 사람들의 관심 속에 성공적으로 종영한 tvN '호텔 델루나'.


'호텔 델루나' 마지막 회 엔딩 에필로그에는 김수현이 등장해 아이유 대신 '호텔 블루문' 영업을 이어가는 모습이 나와 화제를 모았다.


강렬한 김수현의 등장에 '호텔 델루나'를 재미있게 본 시청자들이 '시즌 2'에 대한 관심을 드러냈는데, 아쉽게 '호텔 델루나'를 집필한 홍자매 작가는 계획이 없다고 솔직히 털어놓았다.


2일 서울 상암동 DDMC에서는 tvN '호텔 델루나' 종영 인터뷰가 진행됐다.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이날 홍재매 작가는 '호텔 델루나' 특별 출연자에 대해 언급했다.


홍자매는 "(설리, 이준기, 이이경 등) 예상하지 못한 분들이 나와 주셔서 (우리도) 깜짝 놀랐다"며 "다들 자기 매력을 잘 보여 주고 가신 것 같아서 감사했다. 특별 출연이었는데 마치 (캐릭터를) 맞춘 것처럼 잘해 주셨다"라고 말했다.


'홍자매'의 홍정은 작가는 "특별 출연이 먼저 결정된 뒤 대본에 반영되는 것은 아니라, 대본이 나와 있는 상태에서 '누구에게 제안해 볼까' 해서 섭외가 되면 출연하는 경우였다"며 "마지막 김수현 씨의 에필로그 역시 대본은 정해져 있었고 그 역에 들어간 내용"이라고 전했다.


김수현이라는 대배우의 깜짝 등장으로 '호텔 델루나'의 여운이 흩어졌다는 이야기도 많았다.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이에 대해 홍정은 작가는 "이야기는 다 끝났고 팬 서비스 같은 컷이었다. '사실 달의 객잔은 아직 있어요'라는 것이 주요 메시지다. '김수현이 있어요'는 아니었다"라고 해명했다.


김수현의 열연에 "김수현을 주연으로 한 '호텔 델루나2'가 나오는 거 아니냐"는 추측이 난무하고 있는데, 홍작가는 이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홍정은 작가는 "어쩌다 보니 특별 출연에 워낙 센 배우이자, 되게 보고 싶었던 배우가 오랜만에 나오는 바람에 사람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혹시 시즌2 하는 거 아니야?'라는 오해를 받게 됐다. (그러나) 그런 것은 아니다"라고 선을 확실히 그었다.


'홍자매'의 홍미란 작가 역시 시즌 2에 대해 부인하며 "그동안 '호텔 델루나'가 여자 주인이었다면, 남자 사장의 델루나가 있으면 재미있겠다는 생각은 하게 됐다"라고 웃었다.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한편 1일 16회로 종영한 '호텔 델루나'는 시청률 12%(닐슨코리아 전국 유료 플랫폼 기준)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


'호텔 델루나' 스태프와 출연진은 4일부터 8일까지 3박 4일간 포상 휴가를 떠날 예정이다.


인사이트홍자매 작가 / tv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