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미팅 후 차 막히자 '신분당선' 지하철 타고 퇴근한 하정우

인사이트Instagram 'walkhousecompany'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하정우가 팬들과 헤어진 뒤 지하철을 타고 퇴근했다.


지난달 31일 하정우는 소속사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단문의 글과 함께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하정우는 먼저 "오늘 판교까지 와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멀리서 판교까지 오신 분들도요"라며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앞서 하정우는 같은 날 현대백화점 판교점 지프에서 개최된 팬미팅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던 것이다. 


인사이트Instagram 'walkhousecompany'


이어 하정우는 허락된 시간이 짧아서 죄송하다는 인사를 전하며 다시 만나는 날까지 모두 건강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글 말미에 하정우는 "차가 막히는 관계로 지하철로 퇴근합니다"라고 덧붙여 시선을 모았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마스크를 착용한 채 판교역에서 지하철을 기다리고 있는 하정우의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Instagram 'walkhousecompany'


하정우는 지하철에 탑승한 뒤에는 마스크를 벗고 인증샷을 남기기도 했다.


해당 게시글을 본 누리꾼은 "나만 또 못 봤지!!", "지하철에서 하정우 만나면 얼마나 좋을까", "마스크로 가려도 하정우같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하정우는 지난달 31일 경기도 성남 판교 CGV에서 진행된 한 의류 브랜드 행사에 참석해 근황을 알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