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 저화질을 뚫고 나오는 '세젤예' 아이유의 미친 미모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tvN '호텔 델루나'가 연일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가운데, 주인공 '장만월' 역을 맡은 배우 아이유(이지은)를 향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이에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상에서는 아이유의 실물 미모에 관한 게시물이 올라와 이목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 속 아이유는 TV 화면에서보다 더 조막만 한 얼굴과 늘씬한 요정 몸매를 자랑했다.


소멸 직전일 정도로 자그마한 얼굴에 꽉 들어찬 이목구비는 순정만화 속 여자 주인공을 연상케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sung.jin.heo'


인사이트티스토리 'moonlight-iu'


특히 아이유는 휴대전화로 찍은 저화질 사진 속에서도 자기주장 강한 이목구비로 비현실적인 미모가 도드라져 수많은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보정이 하나도 들어가지 않은 사진임에도 굴욕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미모였다.


실제로 아이유는 실물이 예쁜 연예인을 거론할 때 절대 빠지지 않는 대표 여자 연예인 중 한 명으로 꼽힌다.


어떤 각도에서 어떤 카메라로 찍어도 완벽한 미모를 자랑하는 아이유의 모습에 팬들은 "너무 예쁘다"라며 극찬을 쏟아냈다.


한편, 아이유가 주연을 맡은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는 매주 토, 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인사이트Weibo


인사이트Twitter 'lploveiu'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