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요뜨처럼 '달달+바삭' 초콜릿볼 토핑 꽉 들어찬 '킷캣 요거트'

인사이트Instagram 'momojiljil'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다채로운 맛으로 초콜릿 덕후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킷캣'이 요거트와 사랑에 빠졌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네슬레에서 출시한 '킷캣 요거트' 후기가 빠르게 공유되며 누리꾼의 관심을 받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꾸덕꾸덕한 요거트와 함께 동글동글 구슬 모양의 킷캣 초코볼이 등장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omojiljil'


평소 흔하게 볼 수 있는 직사각형 모양의 킷캣 초콜릿과는 다르게 한입에 쏙쏙 넣기 좋은 사이즈로 앙증맞은 비주얼을 자랑한다.


맛은 두말할 필요 없이 환상적이다. 초코볼은 과자 식감 자체도 파삭파삭해 소리까지 맛있다고 전해진다.


초코볼은 그냥 먹어도 맛있지만, 함께 제공되는 '요거트'와 비벼 먹을 때 그 맛이 최상이 된다.


꾸덕하면서도 밀도감있는 플레인 요거트에 씹는 맛이 더해져 최강의 중독성을 선사한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간단히 아침으로 섭취해도 좋고 허기질 때 든든한 간식으로 즐겨도 손색없어 보인다.


해당 제품은 현재 국내에는 정식 수입되지 않고, 미국 등 유럽 지역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한국에 정식 출시해주세요", "혼자서 3개 먹을 수 있을 듯", "초콜릿 요거트 조합은 사랑입니다" 등 다양한 애정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