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편의점 샐러드 트렌드 주재료는 닭고기, 용도는 식사 대용

인사이트사진 제공 = GS리테일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GS리테일은 자사 데이터사이언스팀이 올 상반기 GS25의 샐러드 상품 관련 자료를 분석한 결과, 샐러드 매출이 매년 150% 이상 폭발적으로 늘면서 샐러드 상품도 점점 기능중심화, 전문화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닭고기를 주재료로 활용한 샐러드 상품의 매출이 전년 동기간 대비 48.8%에서 67.6%로 18.8%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판매 가격이 4000원 이상으로 출시된 프리미엄 식사 대용식 샐러드의 매출 구성비도 같은 기간 24.3%에서 36.8%로 12.5%P 늘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GS25는 샐러드가 도시락, 김밥 등 타 간편식 카테고리보다 훨씬 더 구매 목적성이 뚜렷한 소비가 이뤄지는 상품이라고 판단해 지난 2년간의 고객 구매 트렌드를 분석하고, 전문가 집단과 공동 기획한 샐러드특강기초편, 샐러드특강실천편 2종을 선보인다.


샐러드특강 2종은 GS25와 숙명여자대학교 맞춤식품연구실이 함께 협업해 기획됐다.


GS25는 최근의 샐러드 구매 트렌드인 닭고기가 주재료인 한끼 대용식의 샐러드 콘셉트를 기획했고, 상세 내용물의 칼로리, 영양소, 맛의 균형 등은 숙명여자대학교 맞춤식품연구실이 조언했다.


샐러드특강기초편은 훈제 닭가슴살, 닭가슴살 소시지와 신선한 채소, 요거트 드레싱 등으로 구성돼 누구나 맛있게 다이어트 건강식을 시작할 수 있도록 입문자용 샐러드로 오는 8일 출시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GS리테일


샐러드특강실천편은 오는 22일 선보인 예정이며 기초편보다 전문적인 중급자용 기능성 샐러드다. 


하루 단백질 섭취 권장량의 92%에 해당하는 저염식 닭가슴살 2종과 메추리알, 신선한 채소 등이 오리엔탈드레싱과 함께 구성됐다.


샐러드특강 2종의 중량은 모두 210g으로 충분한 한끼를 대신할 수 있도록 넉넉한 구성이며, 가격은 4500원이다.


박종서 GS25 샐러드 담당 MD는 "편의점에서 샐러드를 통해 다이어트, 건강식을 체계적으로 챙기는 트렌드가 점차 일반화되면서 보다 체계적이고 섬세한 구매 목적을 가진 고객 수요가 늘고 있다"라며 "한끼의 개념이 다양하게 변하는 트렌드를 선도하며 보다 전문화된 상품 연구 개발을 통해 다양한 샐러드 상품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