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일하게 작동된 '갤럭시' 덕분에 전복된 보트 승객 20명이 목숨 구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갤럭시S8이 아니었다면 나는 죽었을지도 모른다. 삼성전자의 엄청난 기술력에 감사를 표한다"


필리핀 보트 전복사고 생존자가 자신의 목숨을 살린 삼성전자에 감사 메일을 보냈다.


지난 19일 해외 매체 '가젯매치' 등은 8일 필리핀 세부 해상에서 발생한 보트 전복사고 승객들이 삼성전자 '갤럭시S8' 덕분에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사고 당시 승객들의 모든 소지품이 물에 잠겨 외부와 연락할 방법이 없는 듯 보였다.


인사이트방수기능이 탑재된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 시리즈 / 삼성전자


하지만 한 승객이 방수기능이 있던 '갤럭시S8'을 이용하고 있었고 다행히도 그의 스마트폰만 정상 작동했다.


이들은 '갤럭시 S8'를 이용해 전복사고를 신고했다. 또한 구조대는 스마트폰에 내장된 위성항법장치(GPS) 기능을 이용해 전복된 보트의 위치를 확인, 신속하게 사고 현장에 도착할 수 있었다.


해당 보트에 탑승 중이던 미국, 캐나다, 독일 국적의 잠수부 13명과 현지 가이드 등 총 20명은 덕분에 모두 무사히 구조됐다.


사고에서 살아난 승객은 삼성전자 필리핀 법인에 "휴대폰 중 갤럭시S8만 전화가 연결돼서 구조를 받을 수 있었다"는 내용의 감사 메일을 보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어 "승객들을 살리는 데 도움을 준 삼성전자의 기술력에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한편 2017년 출시된 '갤럭시S8'은 수심 1.5m에서 30분 동안 버틸 수 있는 IP68급 방수·방진 기능을 갖췄다.


아울러 위기상황에서 긴급연락을 할 수 있는 'SOS 메시지 보내기' 기능도 있어 재난 시 미리 설정한 긴급연락처로 구조요청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