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8일) 단 하루, 에어서울 '홍콩·다낭' 항공권 '반값'에 살 수 있다

인사이트(좌) Instagram 'castledreamin', (우) Instagram 'jmt.Disney'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당신의 여름휴가를 책임질 '혜자로운' 이벤트가 열린다.


오늘(18일) 항공권을 예약하면 인기 여행지 홍콩·다낭 등을 무려 '반값'에 만나볼 수 있다.


지난 16일 티몬은 17일부터 오는 31일 '티몬X에어서울 전 노선 할인 대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벤트 2일차인 18일은 에어서울 해외 노선에 적용 가능한 최대 50% 깜짝 할인 쿠폰이 제공된다.


인사이트Instagram 'artwave.it'


해당 쿠폰은 오후 2시부터 선착순 600명에게 발급되며 항공권 구매 시 쿠폰을 적용하면 최대 20만 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이번 쿠폰은 동남아, 남태평양 등 에어서울 총 15개 전 노선에서 사용 가능하다. 출발일 제한 또한 없다.


해당 쿠폰을 이용하면 다낭 왕복 항공권은 17만 3천 원, 괌 왕복 항공권은 16만 7천 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jay_cob2077'


또한 행사 기간 내내 티몬은 에어서울 전 구간 해외 항공권을 단독 특가로 선보인다. 티몬 사이트에 접속하면 누구라도 10% 할인 쿠폰을 받을 수 있다.


쿠폰은 발급받자마자 특가에 10% 할인까지 추가 적용할 수 있다.


특가에 10% 추가 할인쿠폰을 적용하면 보라카이, 홍콩 왕복 항공권 가격은 각각 18만 7천 원, 18만 1천 원이 된다.


한편 티몬에서 에어서울 항공권을 구매한 고객에게는 현지 입장권 10% 추가 쿠폰도 제공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