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달한 솜사탕 '퐁당' 들어가 알쓰도 꿀떡꿀떡 마시는 영롱+달달 '솜사탕 소주'

인사이트Naver blog '라닝'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쓴맛을 잡아주는 달달한 혼합주가 인기인 가운데 '역대급' 달달함을 풍기는 이색 소주가 등장해 이목이 쏠린다.


최근 각종 SNS에는 '빛깔 좋은 솜사탕 소주'라는 내용의 한 게시물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게시물에는 맑고 투명한 소주에 알록달록한 솜사탕을 퐁당 넣는 영상이 담겨있다.


소주에 넣은 솜사탕이 녹아내리자마자 은은한 색깔이 올라와 한껏 영롱함을 뽐내는 비주얼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인사이트Instagram 'cyoungcheol'


이 소주의 정체는 체인점으로 운영되고 있는 음식점 '88선수촌'이 독자 개발한 '트리플악셀 DK'다.


롤케이크처럼 돌돌 말린 형형색색의 솜사탕을 소주에 넣어 마셔 특유의 새콤달콤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목구멍으로 넘어갈 때의 쓴맛이 덜해 알쓰들도 꿀떡꿀떡 들이킬 수 있다는 후문이다.


인사이트Naver blog '라닝'


비주얼과 맛을 모두 사로잡은 솜사탕 소주는 88선수촌에서 4천원의 가격으로 맛볼 수 있다.


달달한 술맛에 취해 기분 좋은 설렘을 얻고 싶다면 솜사탕 소주를 마셔보는 건 어떨까.


Naver blog '라닝'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