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티 섹시'의 정석인 롤 캐릭터 '아리'로 변신한 베리굿 조현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걸그룹 베리굿 조현이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속 아리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17일 마포구 상암동 에스펠렉스센터에서는 OGN '게임돌림픽 2019 : 골든카드'의 레드카펫 행사가 개최됐다.


이날 레드카펫에는 슈퍼주니어, NCT, 엔플라잉, 아스트로, 에이프릴 등 숱한 아이돌 그룹 멤버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그중에서도 베리굿의 조현은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의 캐릭터인 '아리'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뉴스1


'아리'는 한국의 구미호를 모티브로 만든 귀여운 캐릭터다.


이날 레드카펫에 오른 조현은 아리의 귀부터 꼬리까지 완벽하게 재현해 코스프레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조현은 다소 난해한 아리의 의상마저 찰떡같이 소화하며 게임 속 한 장면을 보는듯한 착각을 불러왔다.


한편, '게임돌림픽 2019 : 골든카드'는 게임을 즐겨 하는 아이돌 스타들이 한데 모여 실력을 겨루는 아이돌 e스포츠 대회다.


대회의 메인 종목은 리그오브레전드, 저스트 댄스 2019, 아케이드 게임이며, 배그 모바일 이모트 댄스, 프로 에볼루션 사커 2019가 이벤트 종목으로 진행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