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이 자기한테 안 넘어오자 '핵달달' 눈빛으로 뚫어져라 바라보는 뷔

인사이트YouTube 'btssongsong방탄이조쿠'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뷔가 팬을 그윽한 눈빛으로 바라보며 '팬바보'다운 면모를 뽐냈다.


지난달 27일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은 새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 발매 기념 팬사인회를 진행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현장을 찾은 팬들에게 친필 사인을 해주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멤버들이 팬들과 대화를 나누던 중, 지민은 한 팬의 이름을 제대로 알아듣지 못해 부끄러움에 웃음을 터뜨렸다.


인사이트YouTube 'btssongsong방탄이조쿠'


지민과 팬이 화기애애하게 이야기를 나누던 사이 어디선가 뜨거운 시선이 느껴졌다.


범인은 바로 뷔였다. 이미 앞 순서였던 팬에게 사인을 다해준 뷔는 다음 차례인 사람이 오지 않자 그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었다.


뷔는 손깍지를 낀 채 팬에게서 눈을 떼지 못했다.


팬을 뚫어지게 쳐다보는 그의 뜨거운 눈빛은 보는 이들에게 설렘을 선사했다.


인사이트YouTube 'btssongsong방탄이조쿠'


뷔는 지민의 차례가 얼추 끝나가자 팬을 기다렸다는 듯 앨범을 스스로 챙겨왔다.


드디어 팬과 만난 뷔는 눈을 마주치고 즐겁게 대화를 나눴다.


팬에게 한없이 달달한 뷔의 모습을 본 누리꾼들은 "보는 내가 다 설렌다", "저 팬분 심장 괜찮으신가요...", "맨날 뷔는 팬한테 눈 못 떼더라"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btssongsong방탄이조쿠'


YouTube 'btssongsong방탄이조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