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태연이 새긴 평상시엔 보이지 않는 타투의 정체

인사이트Instagram 'taeyeon_ss'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소녀시대 태연의 비밀스러운 타투가 화제다.


최근 한 타투이스트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태연이 새긴 타투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는 흰 선으로 흐릿하게 보이던 타투가 조명을 비추자 야광처럼 빛나는 장면이 담겨있다.


해당 타투는 흰색 타투에 UV 잉크를 채워 넣는 것으로, 일명 'UV 타투' 또는 '네온 타투'로 불린다. 


Instagram 'playground_tat2'


평상시에는 보이지 않지만 클럽에서 주로 사용하는 BLB(Black Light Blue) 조명이나 야광 형광등 아래에서만 빛이 나는 특징을 가졌다.


이는 해외에서 셀럽들이 즐겨 하는 타투로도 유명하다.


평소 태연은 팬들 사이에서 '미니 타투 마니아'로 알려져 있다. 실제로 팔, 손가락, 목 등 그의 몸 곳곳에는 작고 아기자기한 타투가 새겨져있다.


이번에 태연이 검지에 새긴 타투를 본 많은 팬들은 신기해하면서도 따라 해보고 싶다는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Instagram 'taeyeon_ss'


인사이트Instagram 'taeyeon_s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