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8 28℃ 춘천
  • 25 25℃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6 26℃ 전주
  • 27 27℃ 광주
  • 29 29℃ 대구
  • 29 29℃ 부산
  • 28 28℃ 제주

화천서 행군 중 나무다리 끊어져 장병 21명 부상

28일 오전 1시 30분께 강원 화천군 사내면 용담리 인근 생태탐방로 둘레길에서 행군 중이던 육군 모 부대 소속 장병 21명이 나무다리가 끊어지면서 3m아래로 추락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28일 오전 1시 30분께 강원 화천군 사내면 용담리 인근 생태탐방로 둘레길에서 육군 모 부대 소속 장병 21명이 야간 전술 훈련 중에 나무다리가 끊어지면서 3m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유모(23) 상병이 크게 다치고 임모(23) 상병 등 20명이 가벼운 부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부상 장병들은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군 당국은 밝혔다.

 

이들 장병은 단독군장 상태에서 야간 전술 훈련을 하던 중에 길이 15m, 폭 2.5m의 둘레길 생태탐방로 나무다리를 건너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부대의 한 관계자는 "사고가 난 생태탐방로는 일반인들도 이용하는 곳"이라며 "전술훈련에 앞서 지형 정찰과 안전상태 점검까지 했으나 예상치 못한 사고가 났다"고 밝혔다. 

 

군 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