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8 28℃ 춘천
  • 25 25℃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6 26℃ 전주
  • 27 27℃ 광주
  • 29 29℃ 대구
  • 29 29℃ 부산
  • 28 28℃ 제주

‘돈 뜯고 농산물 뺏고’ 농촌 노인 등친 50대 다방 꽃뱀

충북 보은경찰서는 다방을 운영하면서 단골인 노인들에게 접근해 돈과 농산물 등을 뜯어낸 혐의로 한모씨를 구속했다.

<사건과 직접 관련 없는 자료 사진>

충북 보은경찰서는 27일 다방을 운영하면서 단골인 노인들에게 접근해 돈과 농산물 등을 뜯어낸 혐의(상습사기)로 한모(59·여)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한씨는 지난 2013년부터 최근까지 자신이 운영하는 보은읍내 다방에 단골로 드나들던 A(73)씨와 성관계를 한 뒤 "운영자금을 빌려달라"고 접근해 4천100만원을 받아 가로채는 등 9명의 농촌 노인으로부터 6천100만원을 뜯어낸 혐의를 받고 있다.

 

한씨는 또 "농산물을 비싸게 팔아주겠다"고 꾀어 피해자들이 농사지은 참깨와 고추, 찹쌀 등을 받아 가로챈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은 한씨가 농촌 노인들을 '오빠'라고 부르거나 스킨십을 통해 환심을 샀다고 설명했다. 

 

노인들은 피해를 보고도 가족이나 주변에 알려져 창피당할 것을 우려해 숨겨온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 결과 한씨는 지난 2010년에도 사기 혐의로 2차례 입건되는 등 전과 6범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피해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