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인 친딸 성폭행해 임신시키고 딸이 낳은 아이 유기한 아빠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미성년인 친딸을 수차례 성폭행해 임신시킨 것도 모자라 딸이 낳은 아이까지 유기한 40대가 구속됐다.


25일 강원 원주경찰서는 A(45) 씨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친족 관계에 의한 강간)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7년부터 1여년간 딸 B양(15)을 수차례 성폭행해 임신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담당한 춘천지법 원주지원은 "도망할 우려가 있다"며 발부 사유에 대해 설명했다.


A씨는 아내가 집에 없는 시간을 이용해 중학생인 딸을 지속적으로 성폭행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성폭행을 당한 딸이 지난 2월 출산하자 그는 이달 22일 새벽 아이를 태장동의 한 건물 앞에 유기한 혐의도 받는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유기된 아이는 울음소리를 들은 이웃 주민에게 발견돼 구조됐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