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역시 1세대는 걸러야 하나"…삼성 '갤럭시 폴드' 실물 본 누리꾼 반응

삼성전자 최초의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Galaxy Fold)' 실제 사용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돼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갤럭시 폴드' 화면 켰을 때 선명하게 보이는 주름 / YouTube 'phoneoftime'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실물 사용 모습 영상 공개화면 끄고 켰을 때 선명하게 보이는 '주름'의 한계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삼성전자 최초의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Galaxy Fold)' 실제 사용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돼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8일(현지 시간) 미국 IT 유튜버 폰오브타임(phoneoftime)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사용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


유튜버 폰오브타임은 "이 제품은 삼성 '갤럭시 폴드' F900U 모델이며 미국 이동통신사 AT&T 전용"이라고 설명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갤럭시 폴드' 부팅에서부터 화면을 펼치고 반으로 접는 등의 사용하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인사이트'갤럭시 폴드' 화면이 꺼졌을 때도 선명하게 보이는 주름 / YouTube 'phoneoftime'


삼성전자가 만든 최신폰답게 '갤럭시 폴드'는 빠른 반응 속도를 보였지만 한 가지 결정적인 흠이 영상에 포착되고 말았다. 화면 중앙에 선명하게 '주름'이 잡힌 것이다.


화면이 꺼진 상태에서도, 화면이 켜진 상태에서도 '갤럭시 폴드' 중앙 부분에 잡힌 '주름'은 한눈에 봐도 '주름'이라는 사실을 인지할 정도로 매우 선명했다.


새로 개발한 '힌지(Hinge) 기술'을 적용해 책처럼 부드럽고 자연스럽게 화면을 펼칠 수 있고, 화면을 접을 때도 평평하고 얇은 형태가 된다고 밝힌 삼성전자 설명이 무색해질 정도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역시 1세대는 걸러야 하는거냐", "접힌 부분이 보이네", "생각보다 접힌 자국 좀 심한데...", "어쩔 수 없는 듯", "3세대쯤은 되어야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반으로 접었을 때 실물 모습 / YouTube 'phoneoftime'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5월 중으로 국내 출시 예정미국 현지 판매 가격은 1980달러(한화 약 223만원)


한편 '갤럭시 폴드'는 화면이 안으로 접히는 인폴딩 방식을 채택한 삼성전자 최초의 폴더블폰이자 상용화된 세계 최초의 폴더블폰이다.


화면을 지갑처럼 반으로 접었을 때 4.6인치, 반대로 펼쳤을 때는 7.3인치 크기로 변신한다. 또 사용자가 원하는대로 화면을 '2분할' 혹은 '3분할'로 나눠서 사용할 수 있다.


여러 개의 어플을 동시에 실행시켜도 작동하는 멀티 액티브 윈도우 기능을 지원하는 '갤럭시 폴드'에는 6개의 카메라가 탑재됐고 듀얼 배터리 시스템이 채용됐다.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는 다음달인 4월 26일 미국에서 1980달러(한화 약 223만 8,390원)에 판매되며 국내는 5월 중으로 출시될 전망이다.


YouTube 'phoneof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