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시트로엥'이 공개하는 혁신 서비스…100주년 기념 '에이미 원 콘셉트'

20일 시트로엥은 2019 제네바 모터쇼에서 브랜드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는 콘셉트카 '에이미 원 콘셉트'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시트로엥 


운전면허 없어도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통해 이용 가능한 2인용 순수 전기차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시트로엥이 제안하는 새로운 도심 모빌리티 솔루션을 만나보자.


20일 시트로엥은 오는 3월 7일부터 열리는 2019 제네바 모터쇼에서 브랜드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는 콘셉트카 '에이미 원 콘셉트'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에이미 원 콘셉트는 운전면허가 없어도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QR 코드 인식을 통해 차량에 대한 접속이 가능하며, 계기반 위에 스마트폰을 꽂으면 차량이 사용자 및 주행 정보를 인식해 스스로 작동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시트로엥


사용자는 단시간 카셰어링부터 중장기 대여까지 개인의 필요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에이미 원 콘셉트는 순수 전기차로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으며, 최고 속도 45km/h,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 100km, 완전 충전까지 2시간이 소요된다.


최대 2인까지 탑승 가능한 전장 2.5m, 전고 1.5m의 콤팩트한 큐브 형태로 도심에서의 민첩한 이동과 공간 효율성에 초점을 맞췄다.


내부 또한 시트로엥 어드밴스드 컴포트 프로그램을 적용해 편안하면서도 활용도 높은 공간을 구성했다.


한편, 시트로엥은 오는 5월 16일부터 파리에서 열리는 스타트업 중심의 기술 박람회 '비바테크'에서 '울트라 컴포트'를 주제로 한 두 번째 100주년 기념 콘셉트카를 선보일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시트로엥